연합뉴스

서울TV

최초의 트랜스젠더 이야기, 영화 ‘대니쉬 걸’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에디 레드메인이 주연한 영화 ‘대니쉬 걸’의 1차 포스터와 예고편이 공개됐다.

‘데니쉬 걸’은 최초의 트랜스젠더인 덴마크 화가 에이나르 베게너(이하 릴리 엘베)의 실화를 그린 작품이다. 영화 ‘사랑에 대한 모든 것’으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과 골든글로브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에디 레드메인이 이번 작품의 주연을 맡았다.

참고로 릴리 엘베는 신원이 확인된 사람 중 첫 번째 성전환 수술을 받은 사람으로 알려져 있다. 그의 본명은 에이나르 베게너였으나, 성전환 수술 후 릴리 엘베로 이름을 변경했다. 또 성전환 이전에 화가 게르다 베게너와 결혼했지만, 성전환 수술 후 덴마크 국왕 크리스티안 10세가 이들의 결혼을 무효화시켰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에는 여자로 파격 변신한 에디 레드메인과 그의 여인으로 분한 알리시아 비칸데르의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포스터와 함께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1920년대를 풍미했던 덴마크 화가 릴리 엘베의 인생을 전환할 극적인 순간과 방황, 용기 그리고 러브 스토리를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에드 레드메인과 알리시아 비칸데르, 엠버 허드, 벤 위쇼 등 젊고 아름다운 배우들이 선보이는 고혹적인 모습과 이들의 완벽한 호흡은 기대를 높인다.

영화 ‘데니쉬 걸’은 ‘레미제라블’과 ‘킹스 스피치’로 아카데미 시상식을 석권한 톰 후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특히 톰 후퍼 감독과 ‘레미제라블’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던 에디 레드메인과 워킹타이틀이 다시 조우해 눈길을 끈다. 2016년 2월 국내 개봉 예정.

사진 영상=UPI코리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