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사랑이라는 자장가…티아라 지연 ‘룰라바이’ 솔로 무대

입력 : 2017-06-15 15:21 | 수정 : 2017-06-15 15: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티아라 멤버 지연이 솔로 무대로 ‘룰라바이’를 선보이고 있다.

“우리를 믿고 기다린 팬들이 많은 만큼 무대에서 좋은 모습으로 보답하고 싶었어요.”

티아라 멤버 지연은 14일 서울 마포구 메세나폴리스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열린 13번째 미니앨범 ‘왓츠 마이 네임?’(What‘s my name?)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멤버들이 하나 둘 탈퇴하는 상황에도 ‘티아라’의 자리를 지킨 이유를 묻자 내놓은 답변이었다.



이날 지연은 ‘룰라바이’(Lullaby)란 곡으로 솔로 무대를 꾸미기도 했다. 사랑에 빠진 감정을 자장가로 비유한 아름다운 노랫말과 따뜻한 어쿠스틱 기타 선율이 귀를 사로잡는가 하면 각선미를 강조한 퍼포먼스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한편 티아라는 멤버 소연과 보람이 계약기간 만료로 탈퇴하면서 4인 체제로 팀을 재편해 컴백하게 됐다. 소연과 보람을 제외한 4인은 오는 12월까지 MBK엔터테인먼트와의 전속계약을 연장한 상황이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