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최지만, 양키스 유니폼 입고 2경기 연속 홈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지만(26·뉴욕 양키스)이 양키스에서의 두 번째 경기에서도 시원한 홈런포를 터트렸다.

최지만은 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주 뉴욕의 양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 홈경기에서 시즌 2호 홈런을 터트렸다.

1-2로 끌려가던 4회 말 1사 1루에서 타석에 등장한 최지만은 주니오르 게라와 풀카운트 대결을 벌인 끝에 92.6마일 높은 포심 패스트볼을 잡아당겨 양키 스타디움 2층 관중석까지 공을 날렸다.

6일 양키스에서의 데뷔전에서 투런 홈런으로 강력한 인상을 남긴 최지만은 2경기 연속 홈런으로 ‘무주공산’ 양키스 1루의 주인으로 거듭날 기회를 잡았다.

사진 영상=엠스플 뉴스, 네이버TV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깜짝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