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선생님 좋아해요’ 어느 소녀의 첫사랑…‘근거리 연애’ 예고편

입력 : 2017-09-12 17:05 | 수정 : 2017-09-12 17:0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근거리 연애’ 예고편의 한 장면.
엔케이컨텐츠 제공.

배우 고마츠 나나 주연의 영화 ‘근거리 연애’ 스페셜 예고편이 공개됐다.

‘근거리 연애’는 인기 절정인 영어교사 ‘사쿠라이 하루카’를 좋아하게 된 전교 1등 천재 소녀 ‘쿠루루기 유니’의 첫사랑을 그린 상큼 로맨스다. 동명의 순정 만화가 원작이다. 일본 국민 배우 ‘야마시타 토모히사’와 ‘고마츠 나나’가 출연했다.

공개된 스페셜 예고편은 ‘쿠루루기 유니’ 역의 고마츠 나나가 “너무 싫은데 차갑게 대하면 슬퍼”라며 친구에게 고민을 토로하는 장면으로 시작한다.

유니의 고민에 “유니, 그런 게 사랑이야”, “너무 싫은 거랑 너무 좋은 거 둘 다 있는 게 진짜 사랑이지”라는 친구의 답변은 선생님을 향한 그녀의 짝사랑이 시작됐음을 알린다.

이어 유니가 선생님이 적어 준 메모를 보는 장면, 선생님 때문에 우는 장면 등은 이제 막 사랑을 시작한 고등학생의 풋풋한 모습이다.

이처럼 영화 ‘근거리 연애’는 2030에게는 학창시절 선생님을 좋아했던 과거 자신을 소환하는 것은 물론 현재 선생님을 좋아하고 있을 10대에게 공감을 자아낼 예정이다.

‘근거리 연애’는 ‘무지개 여신’과 ‘너에게 닿기를’의 쿠마자와 나오토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9월 14일 개봉. 118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