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새영화> 인구 축소 프로젝트…‘다운사이징’ 1차 예고편

입력 : 2017-09-14 16:44 | 수정 : 2017-09-14 16: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다운사이징’ 1차 예고편의 한 장면.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인류의 몸이 손바닥만큼 줄어든다면?

맷 데이먼 주연의 영화 ‘다운사이징’ 1차 예고편이 공개됐다.

‘다운사이징’은 인구과잉, 환경오염 등으로 종말이 가까워진 인류를 위해 인간 축소 프로젝트인 다운사이징이 개발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인간의 몸이 손바닥처럼 작아진다는 소재를 유쾌하게 그리고 있다. 인구 과잉 때문에 벌어질 재앙에 대비해 발명된 인구축소 프로젝트 ‘다운사이징’ 시술을 받은 사람들의 몸은 부피가 0.0364%로 줄어든다. 또 소비하는 돈은 일반 사람들과 비교하면 0.4%에 지나지 않는다. 환경오염도 현저히 줄어들면서 이들은 자연스럽게 인류의 미래에 기여하게 된다.

더 나은 삶을 위해 시술을 선택한 맷 데이먼은 다운사이징을 선택한 사람들을 위한 도시 ‘레저랜드’에서 파라다이스와 같은 삶을 살며 밝은 미래를 꿈꾼다. 하지만 “변한 게 없는 것 같다가도 한순간에 아니란 걸 깨닫지”라는 그의 대사는 축소된 신체를 가지고 살아가는 사람들이 겪게 되는 특별한 이야기를 궁금케 한다.

영화 ‘다운사이징’은 제74회 베니스국제영화제의 개막작으로 선정된 것은 물론 제42회 토론토국제영화제 스페셜프레젠테이션 부문에 초청되며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오는 10월 12일 개막하는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월드시네마 부분에도 공식 초청됐다.

영화 ‘다운사이징’은 ‘사이드 웨이’와 ‘디센던트’로 아카데미를 석권한 알렉산더 페인 감독과 장르 불문하고 최고의 연기력을 선사하는 맷 데이먼, 그리고 ‘마더!’의 크리스틴 위그, ‘007 스펙터’의 크리스토프 왈츠 등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영화 ‘다운사이징’은 올겨울 개봉 예정이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