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370만 팔로워 거느린 美 간호사 화제

입력 : 2017-10-13 13:37 | 수정 : 2017-10-13 13: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상에서 가장 인기 많은 30대 간호사가 화제다.

지난 12일 영국 더 선은 최근 인스타그램에서 뭇남성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간호사’ 미국 플로리다 출신 로렌 드레인(Lauren Drain)을 소개했다.

31세의 로렌은 16세부터 의료 업계의 일을 시작했으며 지금까지 8년 동안 심장 전문병동에서 간호사로 재직 중이다. 병원에서 그녀는 매일 병동과 수술실을 오가며 다양한 역할을 담당해오고 있다.

활발한 활동만큼이나 로렌은 건강, 웰빙, 삶의 질에 강한 열정을 가지고 있다. 그녀는 활발한 생활 방식이 장수의 비결이라 믿는다. 그녀는 “지난 8년간 의료분야에서 일하면서 타고난 운동선수들이 끔찍한 건강 위기에 빠진 걸 본 적이 없다”며 “거기엔 이유가 있다. 적절하고 활동적인 라이프 스타일이 질병을 줄이고 전체적인 건강을 증진시켰다”고 밝혔다.

하루 13시간씩 환자를 돌보는 간호사 일은 로렌에게 과로와 과체중, 극도의 피로감을 느끼게 했으며 건강을 잃기 전 운동을 하기 시작했다. “건강하고 강한 자신감을 지닌 여성”이 되고 싶었다는 그녀는 약에 의존해 질병을 치료하기보다는 체육관을 찾았다.

지난 몇 년간의 식이요법과 꾸준한 운동으로 로렌은 건강하고 탄탄한 몸매를 이뤘고 더 효과적인 동기 부여를 위해 피트니스 모델대회에 참가해 30명의 경쟁자 중 9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현재 그녀는 간호사 일뿐 아니라 개인 헬스 트레이너와 피트니스 모델로 활동하고 있으며 370만 명 이상의 팔로워를 가진 인스타그램 스타다. 또한 로렌은 자신의 피트니스 웹사이트 WWW.LAURENDRAIN.COM을 운영하며 다이어트와 운동 방법을 알리고 있다.

사진= Lauren Drain Instagram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