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성추행 피해자에서 가해자가 된 여자의 이야기 ‘이수아’ 예고편

입력 : 2017-11-13 14:09 | 수정 : 2017-11-13 15:0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이수아’ 스틸컷.
콘텐츠윙 제공.

영화 ‘이수아’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이수아’는 ‘절망과 희망, 복수와 용서 그리고 사랑’의 기로에서 갈등하고 고뇌하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사회적 약자가 겪는 현실적 문제를 주인공 이수아의 시선에서 담아냈다.

지난해 10월 ‘제1회 서울 이카루스 드론 국제영화제’ 일반부문 최고상인 이카루스 조직위원장상을 비롯해 지난 8월 ‘제16회 짐바브웨 국제영화제 및 여성영화제’ 장편 경쟁부문에서 최고 작품상을 받았다.

공개된 예고편은 직장 동료로부터 성추행을 당한 뒤, 꽃뱀으로 몰려 가해자로 변한 이수아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이어 그녀는 친구의 연인이 자신의 첫사랑임을 알게 되고 ‘10년 전 기억이 되살아났다’라는 카피와 함께 과거 이들에게 벌어졌던 일들을 궁금케 한다.

희망이었던 첫사랑이 남긴 상처를 이겨내고 살아가던 이수아는 결국 복수와 용서의 갈림길에서 고뇌하게 된다. 특히 도움을 요청하는 그녀의 마지막 모습과 충격적인 선택을 한 듯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영화 ‘이수아’는 제64회 칸국제영화제에서 시네퐁다시옹 3등상을 수상한 바 있는 ‘야간비행’의 주연 ‘손현우’가 연출을 맡았다. 11월 29일 개봉. 청소년 관람불가.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