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보험왕 파이터’ 황호명 스토리 담은 광고 ‘화제’

입력 : 2017-12-02 14:09 | 수정 : 2017-12-02 14:1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내 최대규모 입식격투기 단체 맥스FC(MAX FC) ‘보험왕 파이터’ 황호명(38, 의정부 원투체육관)이 가수 자이언티와 함께 한 자동차 광고에 출연해 화제다.

황호명은 보험설계사로 활동하며 격투기 선수의 꿈을 키운 끝에 맥스FC 메인 무대에 오른 드라마틱한 스토리의 주인공이다. 이번 광고는 황호명의 스토리를 눈여겨본 광고 제작사에서 출연을 제의하며 성사됐다.

광고에는 평범한 직장인 황호명이 격투기 선수가 되기 위해 도전하는 과정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보험설계사로 활동하던 그는 정식 선수가 되기 위해 맥스FC에 도전했고 결국 꿈을 이루었다.

해당 광고는 자인언티의 신곡 ‘Nu DAY’ 뮤직비디오와 TV 광고로 각각 제작됐다. 국내 격투기 선수가 수입 자동차 TV광고모델로 발탁된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다. 맥스FC 역시 해당 내용에 대해 상당히 고무적인 입장이다.

맥스FC 이용복 대표는 “격투기가 마니아 스포츠에 멈추지 않고 대중 속으로 자연스럽게 유입되며 긍정적인 이미지를 줄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소감을 전했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