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모델 그레이스 엘리자베스의 관능적인 요가 실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델계의 신성으로 불리는 빅토리아 시크릿 모델 그레이스 엘리자베스(20)가 ‘러브’(LOVE) 매거진의 영상을 통해 관능적인 요가 동작을 선보였다.

러브 매거진이 지난 4일 유튜브에 공개한 영상에서 그레이스 엘리자베스는 과감한 란제리 차림으로 다양한 요가 동작을 선보였다. 늘씬한 키와 완벽한 몸매로 유연성까지 겸비한 그의 매력은 잠시도 눈을 떼기 어렵게 한다.

한편 이번 촬영은 러브 매거진의 ‘러브 어드벤트’(Love Advent) 이벤트의 일환으로 진행된 것으로, 러브 매거진은 앞서 케이트 업튼, 테일러 힐, 사라 삼파이오 등과도 촬영을 진행한 바 있다.

촬영을 마치고 그레이스 엘리자베스는 “‘러브 어드벤트’는 내게 섹시하고 강해지는 기회를 줄 뿐만 아니라 그 자체로도 즐거움을 주기 때문에 좋아한다”고 말했다.



사진·영상=LOVE TV by LOVE Magazine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