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9·11 테러 비공식 작전 실화…‘12 솔져스’ 예고편

입력 : 2018-01-05 17:12 | 수정 : 2018-01-05 17:1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12 솔져스’ 예고편 한 장면.
제이앤씨미디어그룹 제공.

9·11 테러 직후 11일 동안의 비공식 작전을 그린 실화 ‘12 솔져스’ 30초 예고편이 공개됐다.

영화 ‘12 솔져스’는 9·11 테러 직후, 가장 먼저 적진 아프가니스탄에 잠입해 적군 5만명과 맞선 최정예 스페셜부대 12인의 이야기를 그렸다.

공개된 예고편은 세계무역센터에 여객기가 충돌하는 뉴스와 함께 ‘9·11 테러 비공식 작전 실화’라는 카피로 시작한다.

단 12명의 요원으로 5만명의 알카에다 군을 상대해야 하는 기막힌 상황에서 캡틴 ‘미치’(크리스 헴스워스)는 “우린 말을 타고 탱크에 맞서는 거야”라고 말한다. 이는 성공률 0%에 가까운 작전을 암시하는 동시에 실존인물들이 만들어낸 진짜 이야기의 결말을 궁금케 한다.

마지막으로 “집에 돌아갈 방법은 이기는 것뿐이다”라는 대사는 당시 전투에 임한 스페셜부대 요원들의 굳은 결의와 각오를 예감케 한다.

‘12 솔져스’는 베스트셀러 작가 더그 스탠튼의 ‘홀스 솔져’(Horse Soldiers, 2009)를 바탕으로 탄생했다. 원작은 2001년 9·11테러 발생 직후, 가장 먼저 아프가니스탄에 잠입한 CIA 요원에 이어 미 특수부대 요원 12명의 실제 기밀 작전을 생생하게 묘사해 호평을 이끌어냈다.

크리스 헴스워스가 스페셜 정예 부대 12인을 이끄는 캡틴으로 분했고, 마이클 섀넌과 신스틸러 마이클 페나, 트래반트 로즈 등 연기파 배우가 대거 출연했다. 여기에 종군 기자에서 광고 감독으로 변신한 니콜라이 퓰시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를 모은다.

영화 ‘12 솔져스’는 오는 1월 19일 개봉 예정이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