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세 발의 총성에 숨겨진 비밀…‘스위트 버지니아’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스위트 버지니아’ 예고편 한 장면.
세컨드웨이브 제공.

스릴러 영화 ‘스위트 버지니아’(영제: Sweet Virginia)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조용하고 평화로운 작은 마을 ‘페어베일’에서 세 명의 남자가 살해되는 사건이 발생한다. 그 후 스위트 버지니아 모텔을 운영하는 ‘샘’과 모텔 투숙객 ‘엘우드’, 그리고 남편의 죽음으로 미망인이 된 ‘버니’와 ‘라일라’의 비밀스럽고 위험한 관계가 드러난다.

‘스위트 버지니아는 영화 ‘리버’(2015년)로 제15회 휘슬러영화제 캐나다장편영화상, 감독상, 각본상을 수상하며 주목 받은 제이미 M. 대그 감독의 두 번째 스릴러 연출작이다.

공개된 예고편은 세 발의 총성과 함께 시작한다. 이후 ‘샘’에게 친절하게 다가오는 낯선 투숙객 ‘엘우드’와 살인사건으로 남편을 잃은 두 미망인 ‘버니’와 ‘라일라’의 등장은 숨겨진 비밀을 궁금케 한다.

특히, ‘엘우드’와 ‘라일라’ 사이에 오가는 충격적이고 은밀한 거래와 ‘샘’과 ‘버니’의 비밀스러운 관계는 미스터리한 분위기와 극의 긴장감을 예고한다.

영화는 제50회 시체스영화제, 제16회 뉴욕트라이베카영화제, 제36회 벤쿠버국제영화제, 제71회 에든버러국제영화제, 제43회 도빌아메리칸영화제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후보 및 초청을 받으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여기에 ‘테이크 쉘터’, ‘인시디어스’ 시리즈 제작진 합류는 물론 ‘워킹데드’ 시리즈, ‘윈드 리버’, ‘시카리오: 암살자의 도시’ 등으로 다양한 연기를 선보인 배우 존 번탈이 과거 로데오 스타 ‘샘’ 역을 맡아 눈길을 끈다.

영화는 오는 3월 8일 개봉한다. 청소년 관람불가 예정. 93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