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분노한 여성 운전자의 도로 위 트월킹 댄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운전 중 짜증이 난 한 여성 운전자의 황당한 행동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지난 9일 ViralHog 유튜브 채널에는 최근 미국 매사추세츠주 로웰의 한 도로에서 촬영된 영상이 소개됐다.

영상에는 검정 SUV와 진회색 승용차가 닿을 듯 말 듯 붙어 있다. 잠시 후, 승용차는 주행하려다 말고 멈추더니 운전자가 내린다.

차에서 내린 여성 운전자는 씩씩거리며 SUV로 다가가 거친 말을 쏟아낸다. 실컷 소리를 지른 여성은 자신의 승용차로 돌아가다가 다시 몸을 돌려 손가락 비속어를 쏟아낸다.

이도 모자라 그녀는 차에 타기 직전, 상대 운전자를 향해 엉덩이를 흔드는 ‘트월킹’(Twerking) 동작을 해 보는 이들을 당혹케 만든다.

영상을 게재한 이는 “정체된 도로 위, 한 여성 운전자가 상대 운전자를 만나기 위해 차에서 내렸다”며 우스꽝스러운 분노가 펼쳐진 당시 상황을 전했다.

사진 영상=ViralHog/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