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와이파이를 있게 한 ‘헤디 라머’의 인생 다큐…‘밤쉘’ 티저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밤쉘’ 스틸컷.
영화사 그램 제공.

1940년대 할리우드 최고의 배우 ‘헤디 라머’ 인생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밤쉘’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밤쉘’은 1940년대 최고의 섹스 심벌로서 할리우드를 주름잡았던 배우 ‘헤디 라머’의 끊이지 않던 스캔들과 오늘날 ‘와이파이’를 있게 한 그녀의 과학적 발명을 조명한 작품이다.

공개된 예고편은 감은 눈을 천천히 뜨는 듯 서서히 등장하는 헤디 라머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ICON(아이콘), IMMIGRANT(이민자), INVENTOR(발명가)’라는 세 키워드는 그녀 삶을 짧고 굵게 설명한다. 여기에 이미지 뒤로 흐르는 여러 인터뷰이들의 목소리가 청각을 사로잡는다.

이렇게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여자’를 비롯해 ‘대스타, 범접할 수 없는 대상’, ‘와이파이, 블루투스 이게 모두 그녀의 기술’ 등과 같은 호기심을 자아내는 증언들은 파란만장한 헤디 라머의 삶을 궁금케 한다.

영화 ‘밤쉘’은 오는 6월 7일 개봉 예정이다. 15세 관람가. 89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