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세 남자를 사랑한 여자의 불편한 사랑이야기…‘이름없는 새’ 티저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이름없는 새’ 예고편 한 장면.
에이원엔터테인먼트 제공.

지리멸렬한 어른들의 사랑 이야기를 담은 서스펜스 로맨스 스릴러 ‘이름없는 새’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이름없는 새’는 상처받았음에도 끊임없이 진정한 사랑을 찾아 헤매는 한 여자의 세 가지 사랑과 그 안에 숨겨진 비밀을 담은 작품이다.

공개된 예고편에는 아오이 유우가 맡은 ‘토와코’가 ‘극혐’인 순정남 ‘진지’와 살면서, 미남이지만 말만 앞세우는 유부남 ‘미즈시마’를 만나고, 옛 연인 ‘쿠로사키’를 그리워하는 기이하고 엉뚱한 사랑이 담겨 있다.

‘로맨스’ 영화라고 해도 괜찮을까 싶을 정도의 심상치 않은 분위기의 이 작품은 이렇게 ‘토와코’를 사랑하는 세 남자가 감추고 있는 사랑의 실체를 궁금케 한다.

‘이름없는 새’는 제42회 토론토국제영화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제37회 하와이국제영화제, 제18회 샌디에고 아시안 영화제, 제12회 로마 국제영화제 등 해외 유수 영화제에 노미네이트되며 주목받았다.

끊임없이 사랑을 갈구하는 한 여자를 중심으로 벌어지는 영화 ‘이름없는 새’는 오는 6월 개봉한다. 124분. 청소년 관람불가 예정.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