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트럼프가 김정은에게 보여준 동영상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12일(현지시간) 북·미 정상회담이 끝나고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보여준 동영상을 공개했다. 백악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12일(현지시간) 북·미 정상회담이 끝나고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보여준 동영상을 공개했다. 미국 영화 제작사 ‘데스티니픽처스’가 제작한 이 영상물은 한국어판과 영어판으로 잇따라 상영됐다.



영상은 김 위원장의 결정에 북한의 미래가 달려있어 세계가 주목하고 있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폭탄이 터져 북한이 폐허가 되는 장면과 풍부한 자원과 혁신적 기술로 북한이 번영하는 장면이 교차 편집됐다. 김 위원장에게 전쟁과 빈곤이냐, 평화와 번영이냐 양자택일을 요구한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회견에 앞서 이 영상을 두고 “아이패드로 김 위원장과 북한의 대표단에게 보여줬다”며 “앞으로 이뤄질 수 있는 많은 것을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