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가족 탄 보트 올라탄 거대 방울뱀 ‘경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Wayne Robbins Instagram
지난 16일(현지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폰타나 호수(Fontana Lake)에서 보트타기를 즐기던 가족의 배 위로 방울뱀이 올라타는 모습.

보트 위로 올라탄 방울뱀에 가족들 ‘화들짝’

지난 16일(현지시간)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폰타나 호수(Fontana Lake)에서 보트타기를 즐기던 가족의 배 위로 방울뱀이 올라타는 모습이 포착됐다고 영국 데일리메일은 26일 소개했다.

휴가차 어드벤처 엠푸티 캠프(Adventure Amputee Camp)를 찾은 웨인 로빈스(Wayne Robbins) 가족은 인근에 있는 폰타나 호수에서 보트를 타고 있었다. 당시 보트에는 그의 어린 자녀 2명과 아내, 캠프에서 만난 2명의 아이들이 함께 탑승하고 있었다.
로빈스의 14살 딸 캐슬린(Kathleen)이 촬영한 영상에는 로빈스 가족이 타고 있는 보트를 향해 혀를 날름거리며 헤엄쳐오는 거대한 방울뱀 한 마리의 모습이 포착됐다. 예상치 못했던 방울뱀의 습격에 아이들은 혼비백산해하며 어쩔줄 모른다.

호기심 많은 방울뱀은 보트의 가장자리에 올라탔고 로빈스는 로프를 이용해 그를 위협했다. 결국 방울뱀은 보트에서 내려 유유히 헤엄쳐 도망쳤다.

한편 로빈스 가족의 보트에 올라탄 방울뱀은 가로줄무늬방울뱀(timber rattlesnake)으로 독사 중 가장 몸집이 크며 위협을 느끼면 숲 속에 몸을 숨겨 사람 눈에 띄지 않게 하는 습성을 지니고 있다.

사진·영상= Wayne Robbins Instagram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