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관광객 앞에서 멧돼지 사냥하는 표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야생 표범이 완벽한 위장술로 멧돼지를 사냥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최근 남아프리카공화국 팀바바티 자연보호구역(Timbavati Private Nature Reserve)에서 촬영된 영상에는 표범 한 마리가 4마리의 멧돼지 무리를 사냥하는 모습이 담겼다.

영상 속 멧돼지들은 주변을 살피며 흙더미 굴에서 조심조심 나온다. 멧돼지 무리 뒤로 표범이 얼굴을 살짝 내밀며 적절한 사냥 순간을 살피지만, 멧돼지들은 표범의 기척을 알아차리지 못한다.

멧돼지들이 안심하며 밖으로 줄줄이 나오는 순간, 표범은 멧돼지 무리에 달려든다. 갑작스러운 공격에 멧돼지들은 사방으로 흩어지며 도망치지만 표범은 멧돼지 한 마리를 사냥하는 데 성공한다. 표범은 몸부림치는 멧돼지의 목덜미를 꽉 물며 숨통을 끊는다.

당시 사파리 투어를 진행 중이던 현장안내원 채드 코킹(Chad Cocking, 35)은 표범의 사냥 순간을 눈앞에서 포착한 후 영상에 담았다.

채드는 “표범의 사냥 순간을 그렇게 극적으로 목격할 줄은 몰랐다”면서 “표범은 처음엔 굴에서 두 번째로 나온 멧돼지를 사냥하려고 했지만 순간 마음을 바꿔 마지막 멧돼지를 사냥한 것 같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관광객들은 표범의 사냥을 보고 놀라워했지만 슬퍼하는 사람도 있었다”며 “사냥을 보는 것이 슬플 수 있지만 포식자들은 사냥해서 먹을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영상=Daniel Kalemasi/유튜브

김민지 기자 ming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