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크기 키운다며 가슴에 치약 바르는 여성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치약이 가슴 크기를 키우는 데 도움이 된다는 주장을 펼치는 유튜버들이 등장했다. 물론 전혀 근거 없는 주장이다.

최근 유튜브에서 ‘뷰티 채널’을 운영 중인 몇몇 해외 유튜버들은 치약이 여성들의 가슴 사이즈를 키우는 데 도움이 된다는 영상을 게재했다.

유튜버 ‘Naturalbeauty556’는 치약과 밀가루, 달걀 흰자 그리고 오이를 섞은 후 가슴에 바르면 가슴 크기를 키우는 데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직접 시범까지 보인 그는 “일주일에 3~4번 하면 마법 같은 효과가 있을 것”이라면서 “이것은 성형외과 의사들이 우리가 절대 알기를 원치 않는 비법”이라고 주장했다. 올해 1월 게재된 이 영상은 조회 수 778만 번 이상을 기록하며 많은 화제를 모았다.

또다른 유투버 ‘zonelynTV’도 치약이 가슴 크기를 크게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자기 전에 치약을 가슴에 바르면 30일 이내로 가슴 크기가 커진다고 조언하면서도 “모든 사람에게 효과가 없을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황당한 유튜버들의 조언에 전문가들은 “가짜 뉴스이며 온라인 돌팔이들”이라고 지적했다.

런던 브리지 성형외과 의사 크리스토퍼 잉글필드(Christopher Inglefield)는 “이 황당하고 기괴한 조언은 가슴 크기에 콤플렉스를 갖고 있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면서 “치약을 바르면 민트 냄새는 날 수 있지만 가슴 크기를 키우는 데 어떤 도움도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영상=Editorial Naturalbeauty556/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