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화 ‘베놈’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74만 돌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베놈’ 스틸컷 [소니 픽쳐스 제공]

영화 ‘베놈’이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4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오전 10시 기준)에 따르면 ‘베놈’은 개봉 하루 만에 74만570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이는 역대 마블 솔로 무비 중 기록적 오프닝 스코어를 가진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2016년, 72만7949명), ‘블랙 팬서’(2018년, 63만481명), ‘스파이더맨: 홈커밍’(2017년, 54만5302명), ‘닥터 스트레인지’(2016년. 43만5068명)를 넘은 수치다.

특히 선악을 규정할 수 없는 새로운 히어로 ‘베놈’으로 완벽 변신한 톰 하디는 본인 주연의 영화 ‘다크 나이트 라이즈’(2012년, 44만1089명), ‘인셉션’(2010년, 14만9246명) 등의 오프닝 스코어를 가뿐히 넘으며 인생 캐릭터를 선보인다.

영화 ‘베놈’은 정의로운 기자 ‘에디 브록’이 외계 생물체 ‘심비오트’의 숙주가 된 후 마블 최초의 빌런 히어로 ‘베놈’으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15세 관람가, 러닝타임은 107분이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