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세상에서 가장 핫한 할머니…48세 지나 스튜어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상에서 가장 인기 많은 할머니는 과연 누구일까?

25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세계적인 남성잡지 맥심(Maxim)의 ‘핫100’ 리스트에 선정된 호주의 48세 지나 스튜어트(Gina Stewart)에 대해 소개했다.

올해 ‘핫100’ 리스트에서 90위를 차지한 지나는 “유명인들이나 오르는 리스트에 제가 포함된 것을 믿을 수 없다”면서 “영광스럽고 충격적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4명의 자식과 손주를 둔 지나는 올해 초 뇌졸중을 앓고 있는 친구를 돕기 위한 돈을 마련하기 위해 온라인 맥심 모델 대회에 참가해 유명세를 타기 시작했다.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진 못했지만 지나는 온라인 모금사이트 ‘고펀드미’(Go Fund Me)를 통해 4700달러(한화 534만원)를 모금했다.

호주 골든 코스트의 지나는 현재 다가오는 미국판 맥심 커버걸 대회에서 2만 5000달러(한화 2844만 원) 상금을 타기 위해 준비 중이다.

지나는 “난 성공하면 남을 돕고 그들에게 돌려줘야 한다고 굳게 믿고 있는 사람”이라며 “만약 우승한다면 아픈 아이들을 위한 스타라이트 어린이 재단과 부상 병사들을 위한 ‘운디드 워리어 프로젝트’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그녀는 “맥심 커버걸 대회에 도전하는 또 다른 이유 중 하나는 모델 업계에서의 연령 차별주의와 싸우기 위함”이라고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했다. “새로운 역사를 만들 수 있어 매우 흥분된다. 모델 업계에서의 더 많은 연령의 다양성이 필요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이며 “다른 어머니들이나 더 나이 드신 여성들에게 어떤 나이에도 섹시할 수 있다는 모범을 선보이고 싶다”고 강조했다.

지나가 만약 이번 커버걸 대회에서 우승한다면 맥심 매거진 역사상 가장 최고령 커버 모델로 기록될 예정이다.

한편 호주 유명 방송인 카일 샌디랜즈와 재키 오 헨더슨은 지나 스튜어트 할머니가 곧 맥심 커버를 장식할 것이라고 라디오 프로그램 ‘카일 앤 재키 오 쇼’ 에서 밝힌 바 있다.

사진= Gina Stewart Instagram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