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제1회 서울신문·서원힐스 DMZ평화 골프대회’ 본선 치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경기도 파주시 서원힐스 CC에서 열린 ‘서울신문·서원힐스 DMZ평화골프대회’에 참석한 김민주 선수가 참가자를 대상으로 퍼팅교육을 하고 있다. 박지환기자 popocar@seoul.co.kr

서울신문과 서원힐스 컨트리클럽이 공동 주최하는 ‘제1회 서울신문·서원힐스 DMZ평화 골프대회’ 결선이 3일 오전 경기도 파주시 광탄면에 있는 서원힐스 컨트리클럽에서 열렸다.

‘제1회 서울신문·서원힐스 DMZ평화 골프대회’ 결선은 지난 10월 14일부터 17일까지 진행된 예선을 통해 200명이 본선에 오른 뒤, 같은 달 22일 본선을 거쳐 선발된 120명이 우승트로피를 두고 경기를 펼쳤다.

대회는 누구나 챔피언이 될 수 있는 신페리오 방식(공정한 승부를 위해 숨겨진 12개 홀에서 플레이어의 핸디캡을 적용해 실력 차를 최소화하는 대회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번 대회 우승자에게는 상금 1000만원과 서원힐스 그린피 1년 면제권, 그랜드침대 등 다양한 상품이 부상으로 전달됐다.

또한 이번 대회 수익금과 자선홀에서 마련된 기금은 육군본부와 사랑의열매가 함께 하는 희생 장병을 위한 기금마련에 사용된다.


대회를 공동 주최한 서원힐스 이석호 대표는 “최근 남북관계 화해 분위기에 발맞춰 한반도의 평화를 기원하고자 대회를 개최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세대 간 골프 교류를 통해 통합과 화합하여, 어려운 이웃에게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가족 방문객을 위한 다양한 행사도 마련됐다. 출발 광장에서는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염원하는 마음을 담아 ‘풍선 날리기 행사’가 치러졌다. 또 경기에 앞서 김민주 프로가 참가들을 대상으로 퍼팅 레슨을 진행했다.

이 대표는 ‘제1회 서울신문·서원힐스 DMZ평화 골프대회’가 끝난 뒤, “지금까지 골프장은 문턱이 높은 운동이었지만, 누구나 참가할 수 있는 대회로 파주에 정착시킬 수 있는 의미 있는 기회가 된 것 같다”며 만족감을 전했다.

글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영상 손진호, 문성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