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금지된 사랑, 세기의 스캔들…‘마틸다: 황제의 연인’ 19금 예고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영화 ‘마틸다: 황제의 연인’ 예고편 한 장면.

실화를 바탕으로 한 로맨스 영화 ‘마틸다: 황제의 연인’ 로맨틱 19금 예고편이 공개됐다.

‘마틸다: 황제의 연인’은 제정 러시아의 마지막 황제 니콜라이 2세와 프리마 발레리나 아졸루타(prima-ballerina assoluta) 마틸다 크셰신스카의 알려지지 않은 사랑을 그렸다.

공개된 예고편은 고풍스러운 황실에서 열기구를 타는 두 사람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니콜라이 2세와 마틸다와의 만남에 이어 마틸다를 향한 구애를 멈추지 않는 의문의 인물 ‘보론초프’와 ‘안드레이 대공’이 차례로 등장한다.

이어 두 사람의 깊어지는 애정과 달리 황실의 거센 반대와 목숨을 위협하는 사건들이 발생한다. 이렇게 제국의 운명 앞에서 사랑을 두고 갈등하는 니콜라이 2세의 눈물과 결연한 표정으로 무대에 오른 마틸다 모습은 둘의 사랑이 어떤 결말을 맺을지 궁금케 한다.

영화 ‘마틸다: 황제의 연인’은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 후보에 올랐던 알렉세이 유치텔 감독이 러시아 예술계를 이끄는 거장들과 협업하여 완성한 작품이다.

하지만 정교회 신자들의 극렬한 반대에 부딪히며 개봉이 무산될 만큼 한 세기가 지난 이후에도 두 사람의 러브 스토리는 격한 논란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영화 ‘마틸다: 황제의 연인’은 11월 8일 개봉한다. 107분. 15세 관람가.

영상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