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제주 조천초, 프리테니스 전국 최강자 ‘우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제주 조천초등학교
지난 17, 18일 양일간 충주시 호암체육관에서 열린 ‘제11회 전국학교스포츠클럽 프리테니스 대회’에서 제주 조천초등학교 남자 초등부 우승과 여자 초등부 준우승을 차지했다.

제주 조천초등학교(교장 강승희)가 지난 17, 18일 양일간 충주시 호암체육관에서 열린 ‘제11회 전국학교스포츠클럽 프리테니스 대회’에서 남자 초등부 우승과 여자 초등부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전국 각 시도를 대표하는 남자 초등부 13개 팀과 여자 초등부 11개팀이 출전해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조천초 남자 초등부팀은 결승에서 부산 모전초를 상대로 세트스코어 3대 1로 물리치고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여자 초등부팀은 결승에서 대구 신매초를 상대로 세트스코어 1대 3으로 아쉽게 져 준우승에 그쳤다.

전체 12개 학급 규모의 작은 학교인 조천초등학교가 전국대회에서 놀랄만한 성적을 거둔 데는 학교의 전폭적인 지원과 학생들의 피나는 노력의 결실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강승희 조천초 교장은 “그동안 학교 스포츠 활성화에 열심히 동참해준 학생 및 지도교사에게 깊은 감사와 축하의 말을 전한다”며 “앞으로 스포츠클럽 활동을 더욱 확대하여 학생과 학부모가 함께 프리테니스를 배우고 즐길 수 있도록 모든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