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아이폰 광고에 출연한 김종만씨는 누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김종만씨가 출연한 애플 아이폰 광고 한 장면.

애플 아이폰 광고에 출연한 한인 배우 김종만씨가 눈길을 끌고 있다.

김종만씨가 출연한 광고 영상은 유튜브 공개 열흘 만에 조회수 100만 건을 훌쩍 넘겼다. 아이폰의 그룹 페이스타임 기능을 알리기 위해 제작된 이 영상은, 가수 엘비스 프레슬리 의상을 입은 남성들이 각자 머물고 있는 곳에서 그의 히트곡 ‘There‘s Always Me’를 부른다는 콥셉트다.

이번 광고는 영화 라라랜드로 아카데미 촬영상을 받은 스웨덴 출신의 라이너스 산드그렌 촬영감독과 애플 아이폰 7플러스 TV광고를 연출한 두갈 윌슨 감독의 합작품으로 독특한 영상과 유머러스한 연출이 눈길을 끈다.

김씨는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TV시리즈 ‘러브’ 시즌2로 할리우드에 본격적으로 얼굴을 알렸다. 최근에는 한미 공동제작 영화 ‘And The Dream That Mattered’의 제작자 겸 주연으로 활동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김씨는 한국 전통주 ‘화요’ 광고에 개런티 없이 출연했으며, 미국에 한국 문화를 알리기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다. 특히 그는 “사람들이 꿈을 향해 살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 삶의 방향”이라며, 자신의 할리우드 경험을 한국배우들에게 나누는 행사를 4년째 이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