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섹시한 샤워 영상 남기고 싶었던 여성의 굴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섹시하게 샤워를 하는 모습을 영상으로 남기고 싶었던 여성이 ‘아픈’ 결말을 맞았다.

팔로워 150만 명을 자랑하는 ‘인플루언서’(‘영향력을 행사하는 사람’을 뜻하며 ‘파워블로거’나 수십만 명의 팔로워 수를 가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사용자)이자 모델인 찰리 조던은 최근 야외에서 샤워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유했다.

영상에는 붉은색의 비키니를 입은 찰리가 야외 샤워 부스에서 머리를 감는 모습이 담겼다. 군살 없는 완벽한 몸매를 뽐내던 그는 머리를 뒤로 젖히며 샤워기에서 떨어지는 물에 머리카락을 한껏 적신다.

찰리가 물을 맞으며 섹시한 포즈를 이어가려던 순간, 갑자기 샤워기 헤드가 그의 머리 위로 떨어지고 만다. 떨어지는 샤워기 헤드에 이마를 정통으로 맞은 찰리는 머리를 꼭 부여잡고 고통스러워한다.

해당 영상은 공개된 후 조회 수 150만, 좋아요 24만 개 이상을 기록하며 많은 화제를 모았다.

영상=Video Break/유튜브

영상부 seoultv@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