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산삼을 찾는 사람들’의 따뜻한 나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산삼을 찾는 사람들 회원들은 지난달 28일 연세대학교의료원 연세암병원 지하2층 세미나실에서 소아암 환자들에게 산삼을 전달했다. 사진은 산삼을 찾는 사람들 김영대 대표가 기증한 산삼에 대해 설명 중인 모습. [사진=세브란스병원 사회사업팀 제공]
동호회 ‘산삼을 찾는 사람들’이 직접 캔 산삼을 소아암 투병 중인 아이들에게 전달한 사연이 알려졌다.

세브란스병원 사회사업팀은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산삼을 찾는 사람들’의 따뜻한 나눔 소속을 지난 3일 전했다.

병원 측에 따르면, ‘산삼을 찾는 사람들’ 회원들은 지난달 28일 연세대학교의료원 연세암병원을 찾아 손수 캔 산삼을 소아암 환자들에게 전달했다.

이들은 소아암 투병 중인 아이들과 완치된 아이들의 체력 회복을 위해 매년 산삼을 기부하고 있다. 벌써 12년째다.

‘산삼을 찾는 사람들’ 김영대 대표는 “그동안 도움받은 분들이 더 건강해졌다고 들었다. 잘 성장해서 나눔을 실천하는 따뜻한 청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소아청소년암센터 한정우 교수는 “나눔을 받은 환자들이 더 빨리 건강해지도록 병원에서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감사를 전했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