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은기자의 왜떴을까TV] 김호중 “아이돌급 인기, 신기하고 감사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트바로티’ 김호중이 항상 응원해주는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김호중은 유튜브 채널 ‘은기자의 왜떴을까TV’에 출연해 “팬분들이 저 기 안죽일려고 어딜가든 노래도 불러주시고 응원해주시는데, 너무 신기하고 감사하다“면서 ”늘 걱정되는 것은 팬들의 건강“이라고 말했다.

지난 14일 KBS ‘평화음악회’가 열린 KBS 신관 공개홀앞에도 이른 아침부터 김호중의 많은 팬들이 몰려 플래카드를 들고 구호를 외치는 등 아이돌 가수 못지 않은 높은 인기를 실감케 했다.
▲ 김호중
김호중은 어떤 장르의 노래든 자신만의 스타일과 섬세한 감정으로 표현해 ‘장르가 김호중’이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그는 ”성악을 전공했지만 장르에 상관없이 다양한 음악을 많이 듣고 좋아했다“면서 ”항상 노래 가사를 많이 읽고, 제 기억과 경험들을 많이 생각하면서 노래를 부르려고 한다“고 말했다.

20일 첫 정규 앨범 타이틀곡 ‘할무니’를 발표하는 김호중은 ”‘할무니’는 할머니에 대한 그리움과 이야기가 담겨져 있는 곡“이라면서 ”누가 들으셔도 편안하게 따라부르실 수도 있고 옛 생각을 하실 수도 있는 곡“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삶의 고비 때마다 버팀목이 된 것은 ‘노래‘라고 밝혔다. 김호중은 ”노래 때문에 힘든 것 같기도 같았고, 노래 때문에 사는 것 같다“고 ”나에게 노래란 김호중 그 자체“라면서 음악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이밖에도 자신이 생각하는 인기 비결과 가장 소화하기 어려운 선배 가수의 노래, 신곡 ‘할무니’의 최초 라이브도 공개한다.

이은주 기자 erin@seoul.co.kr

김호중의 더 자세한 인터뷰는 유튜브 채널 및 네이버TV <은기자의 왜떴을까TV>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