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영상] 대낮 도로서 차량 습격해 집단 폭행...수사 착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화성시 한 도로에서 일당이 차량을 가로막고 둔기로 차량을 부순 뒤 운전자와 동승자를 폭행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9일 경기남부경찰청은 지난 8일 오후 4시50분께 남양면에서 발생한 집단 폭행 사건에 대한 신고를 접수하고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당시 순간을 담은 블랙박스 영상에는 갓길에 정차됐던 검은 차량이 흰색 차량을 가로막자 대기하던 일당 4명이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등장해 둔기로 차량을 부수는 모습이 담겼다. 이들은 차량 유리창을 깨부수고서, 운전자와 동승자를 끌어내려 무차별 폭행하고 도주했다. 이 모습이 담긴 블랙박스 영상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확산하며 누리꾼들의 공포심을 자아냈다.
피해자 2명은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국적의 일용직 노동자로, 전신 타박상과 손가락 골절 등을 입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처음 보는 사람들이 차량 주위를 둘러싸더니 마구잡이로 폭행했다. 왜 그랬는지는 모르겠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가해자들의 신원을 파악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수사 초기 단계라 범행 동기 등은 드러나지 않았다”며 “목격자 등을 통해 달아난 일당의 행방을 쫓고 있다”고 말했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