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UCC명예기자단] 문국현 신당 ‘창조한국’(가칭) 발기인대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문국현 전 유한킴벌리 사장이 14일 오후 여의도 63빌딩 국제회의장에서 창조한국당(가칭) 발기인대회를 가지면서 본격적인 대선 행보를 시작했다.

문 전 사장은 이날 창당대회에서 “5% 특권층에 복무하는 한나라당 세력에 맞서, 대한민국의 위대한 미래에 복무하는 창조적 미래 세력의 자부심을 확고히 해야 한다.”면서 “문국현이 대한민국의 미래와 명예가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통합신당 이계안 의원, 최열 환경연합 대표, 김태동 성균관대 교수 등을 포함해 2500여명이 참석했다.

서울신문·프리챌 UCC명예기자 이혜민 salt0439@naver.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