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가수 비와 박준형 할리웃 진출작 ‘스피드 레이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월드스타 비(정지훈)와 god출신의 박준형이 출연한 할리우드 영화 ‘스피드 레이서’(Speed Racer)의 예고편이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YouTube.com)에서 폭발적인 관심을 끌고 있다.

’매트릭스’의 워쇼스키 남매가 연출한 스피드 레이서 예고편은 유튜브에서 1주일만에 40만건 넘는 조회수를 기록했다.

아이디 ‘ohliveehyOO’은 “비와 박준형을 위해 이 영화를 꼭 보겠다.”며 영화에 대한 기대를 드러냈고 ‘JenovaOO’는 “영화에서 어떤 모습으로 나올지 모르지만 비의 춤추는 모습을 보고 싶다.”는 댓글을 남겼다.

비는 ‘태조 토고칸’이란 중요한 열쇠를 쥔 조연급 인물을 맡아 열연했고 박준형은 하얗게 탈색된 파격적 헤어스타일로 인상깊은 연기를 펼쳤다.

스피드 레이서는 2008년 5월 전세계에서 동시 개봉될 예정이다.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