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아기쥐들과 함께 희망찬 새해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무자년(戊子年) 쥐의 해를 앞두고 용인 에버랜드 동물원에서는 ‘쥐’를 테마로 한 이색 특별전시회가 열린다.

’마우스 빌리지’에서는 새해 실제 쥐를 비롯해 애완용 햄스터와 기니피그, 천연기념물인 하늘다람쥐, 아메리카 대륙에 사는 프레리도그, 청설모 등 10여종의 설치류(齧齒類)가 전시될 예정이다.

동물원의 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희망’이라는 컨셉트로 예지(叡智)와 다산(多産)의 동물, 쥐의 해 2008년을 희망차게 출발하자는 의미에서 기획했다.”고 말했다.

’쥐’를 테마로 한 전시는 이밖에도 과천 서울대공원 동물원 동양관의 ‘이색 쥐 특별전시회’가 있으며 국립민속박물관에서도 ‘십이지의 첫자리, 쥐’라는 테마로 새해 2월 25일까지 전시된다.

글 / 손진호기자 nasuturu@seoul.co.kr

영상 / 김상인 VJ bowwow@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