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명품 200점 눈앞에… ‘티파니 보석전’ 개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세계적인 명품 보석 브랜드 ‘티파니’의 역사를 살필 수 있는 ‘티파니 보석전’(The Jewels of TIFFANY 1837-2007)이 예술의 전당 한가람 디자인미술관에서 28일 개막했다.

이번 전시에는 세계에서 가장 큰 옐로우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디자인한 ‘바위 위에 앉은 새’(Bird on a Rock)을 비롯해 티파니를 대표하는 유명 작품 200여점이 출품됐다.

한편 정식 개막을 하루 앞두고 열린 프리오픈 파티에는 티파니측이 특별히 초대한 VIP들과 김정은, 이보영, 김효진, 이정재 등 유명 배우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내기도 했다.

’티파니 보석전’은 서울에서 6월 8일까지 열린 후 부산으로 자리를 옮겨 8월 31일까지 계속된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기자 voicechord@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