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폴 포츠 첫 내한, “한국의 끝없이 긴 다리 인상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국 ITV의 스타발굴 프로그램 ‘브리튼즈 갓 탤런트’에서 지난해 우승을 차지한 오페라 가수 폴 포츠(Paul potts)가 1일 오후 3시 서울 한남동 남산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내한 공연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폴 포츠는 한국에 온 첫 인상에 대해 “공항에서 오는 길에 끝 없이 뻗어 있는 긴 다리가 인상적이었다.”며 “산들과 각종 건물들이 어우러진 아름다운 도시라는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

평범한 ‘핸드폰 외판원’에서 TV프로그램을 통해 세계적인 가수로 탈바꿈, 자신의 꿈을 향해 한발 한발 나아가고 있다는 폴 포츠는 “해외로 수 만 마일을 다닐 수 있다는 것이 행복하고 내가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하다.”고 자신의 일에 대한 만족감을 전하기도 했다.

영국의 스타발굴 TV프로그램인 ‘브리튼즈 갓 탤런트’의 우승으로 세상을 깜짝 놀라게 한 폴 포츠는 5월 3일부터 5일 까지 서울 이화여대 대강당과 7일 KBS부산홀에서 내한 콘서트 ‘Paul Potts 2008 Concert in Seoul’을 갖는다.

폴 포츠의 내한 공연에는 협연자로 소프라노 김은경과 프라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참여한다.

한편 폴 포츠 내한공연 3회 분의 수익금 10%는 어린이날을 맞아 결핵으로 고통받고 있는 북한의 어린이들에게 기부된다.

서울신문NTN 김경민 기자 star@seoul.co.kr / 영상 = 변수정PD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