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2008 미스코리아 서울眞 장윤희 ‘관심폭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26일 서울 웨스턴 조선호텔에서 열린 2008년 미스코리아 서울예선에서 장윤희(연세대 영어영문과 3)씨가 서울 진(眞)으로 선발됐다.

2006년 이하늬, 2007년 이지선 등 미스 서울 진 출신의 미스코리아들이 활발한 활동을 펼쳤기 때문에 이번 대회도 누가 진이 될지 관심이 집중됐었다.

또 미스 서울 선(善)에는 나리(연세대 응용통계 3학년), 최선아(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 4학년), 그리고 미(美)는 엄선희(이화여대 관현악 4학년), 이란(숙명여대 대학원), 최보인(이화여대 국제학부 3학년)이 선발 됐다.

한편 이날 골드드레스를 입은 장윤희의 단아한 모습과 수영복 사진이 인터넷에 공개되면서 ‘장윤희’의 검색과 미니홈피 방문자가 크게 늘고 있다.

제52회 2008 미스코리아 선발대회는 8월6일 개최된다.

서울신문 나우뉴스TV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영상제공 - 한국아이닷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