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슈퍼카의 퍼레이드’ 2008 서울오토살롱 개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0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 태평양홀에서 ‘제6회 2008 서울오토살롱’이 개막됐다.

이번 서울오토살롱에서는 세계적인 명차 및 슈퍼카가 전시되며 기발한 아이디어와 개성을 뽐내는 이색 튜닝카들도 선보인다.

이중 독일에서 직접 공수해 온 맥라렌 F-1은 최고 시속이 350km를 웃돌며 가격 380억원의 최고 슈퍼카다.

또한 전 세계적으로 단 4대만 생산되어 있는 람보르기니 레벤톤이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이 레벤톤은 최고속도 340km/h로 정지상태에서 100km로 가속하는데 불과 3.4초 밖에 안 걸린다.

이 밖에도 람보르기니 무르시엘라고와 가야르드를 비롯 영화속 명차들도 전시될 예정이다.

서울오토살롱의 한 관계자는 “평소 일반인들이 쉽게 보지 못하는 해외 유명 슈퍼카들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2008 서울오토살롱은 13일까지 계속된다.

글 / 서울신문 나우뉴스TV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영상 / 서울신문 나우뉴스TV 김상인VJ bowwow@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