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대학생기자] ‘재즈가수’ 김미화, 남편과 깜짝 공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재즈밴드를 결성해 화제를 모으고 있는 방송인 김미화(42)가 쇼케이스를 열고 가수 겸 제작자로서 첫 출발을 알렸다.

김미화는 지난 15일 오후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재즈바 ’원스 인 어 블루문’에서 6인조 혼성 밴드 ‘프리즘’(Freeism)을 소개하는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날 쇼케이스에서 김미화는 “즐거운 일을 한번 만들어보자는 생각에서 프리즘을 결성하게 됐다.”고 밝혔다.

김미화는 “연주와 노래를 잘하는 밴드, 프리즘을 소개한다.”고 말문을 열며 “이 친구들은 어쿠스틱 음악을 해서 우리 집에 와서 공연을 할 때도 전기료가 안들어서 가장 마음에 들었다.”는 재치있는 소개로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쇼케이스에는 남편인 윤승호(49) 성균관대 스포츠과학부 교수가 예고없이 등장해 무대에 올라 밴드와 함께 섹소폰 연주를 선보여 화제가 됐다.

글=서울신문 NTN 조민우 기자 blue@seoulntn.co.kr

영상=서울여대 학생기자 권윤희 tanya86@naver.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