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독도 본적’주민들 “우리 땅 반드시 지켜내겠습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8일 서울 종로구 중학동 일본대사관 앞에서는 독도로 본적을 옮긴 사람들의 모임인 독도수호전국연대(대표 최재익) 회원 3명이 일본의 독도 영유권 주장을 규탄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최 대표는 “29일 일본으로 출국, 후쿠다 야스오 일본 총리를 항의 방문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2대 독도 명예이장으로 재선된 최 대표는 “일본이 제국주의적 침략 야욕을 보이고 있지만 우리 정부는 아무런 조치를 취하고 있지 않다.”며 “국민의 한 사람으로 일본을 항의 방문해 노골적인 제국주의적 만행을 고발하겠다.”고 말했다.

독도수호전국연대는 오는 30일 일본 문부과학성을 항의 방문하고 독도영유권 기술 철회를 촉구하는 집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관련동영상]日 ‘독도 영유권’ 교과해설서에 명기

글 / 서울신문 나우뉴스TV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영상 / 서울신문 나우뉴스TV 김상인VJ bowwow@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