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술, 제대로 느껴봐”…주류박람회 개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08 대한민국주류박람회’가 삼성동 코엑스에서 21일 개막됐다.

2006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주류박람회에는 국내외 약 100여개 업체가 참가해 다양한 술들을 전시하고 시음회를 열고 있다.

이곳에서는 무학의 ‘화이트소주’나 선양의 ‘맑을린’ 등 서울에서는 보기 힘든 술들도 만나볼 수 있어 수도권 애주가들은 색다른 경험을 기대할만 하다. 전통주 부스에서는 한국전통주연구소의 연구원들이 직접 빚은 술을 자세한 설명과 함께 즐길 수 있으며 전통주는 현장구매도 가능하다.

러시아,아르헨티나,독일 등 6개국의 술을 맛 볼 수 있는 국제주류코너에서는 아직 수입이 시작되지 않은 제품들을 선보여 애주가들의 발길을 끌고 있다. 중국 10대 명주 중 하나인 ‘수정방’과 팩으로 생산되는 앙증맞은 와인 등 국내에서 흔히 접하기 어려운 주류 상품들도 박람회 한켠에 자리잡았다.

국내 주류산업 활성화를 위해 국세청의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박람회는 이달 24일까지 계속된다.

서울신문 나우뉴스TV

서울여대 학생기자 권윤희 고유선 tanya86@naver.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