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10가지 직업을 가진 남자 김진, 신인가수에 도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9가지 직업을 갖고 있는 것도 모자라 10가지 직업(10 Jobs)에 도전하는 한 남자가 화제로 떠오르고 있다. 주인공은 전문 MC 출신의 김진(39)씨.

그는 이번 달 싱글앨범 발표와 함께 신인가수로 데뷔 한다. 전문 MC 이외에도 레크리에이션전문가, 놀이전문가, 대학교수, 문화공연기획자, 엔터테인먼트대표, 사회복지사, MC 코치, 이벤트플래너 등에 가수라는 직업을 하나 더 추가하는 것이다.

하나의 꿈을 이루기도 힘들다는 세상에 10가지 꿈을 이룰 수 있는 것에 대해 그는 “하고 싶은 일에 대해 꾸준히 생각하고 글로 적어 놓고 실천하면 이뤄진다.”며 “좋은 결과가 나오면 생각과 계획이 성공해서 좋은 것이고, 실패한다면 또 다른 도전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오는 것”이라고 말했다.

대학교 1학년 때 통기타 라이브가수로 활동한 적이 있는 그는 “다시 노래를 부를 수 있게 돼 꿈만 같다.”며 “노력하면 꿈은 반드시 이루어진다.”고 강조했다.

한편 그는 오는 2009년도엔 성우와 보이스컨설턴트에 도전하는 등 1년에 한 두 개씩의 직업을 늘려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울신문 나우뉴스TV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