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여명 “나는 사랑보다는 일 선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리밍(黎明·여명)이 사랑보다는 일을 선택할 것이라고 밝혔다.

리밍은 24일 CGV 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매란방’ 기자간담회에서 영화처럼 일과 사랑 중 하나를 택하라면 어떤 것을 택할 것인가란 질문에 “매란방 선생을 대신해 선택할 수는 없겠지만 나 보고 택하라면 나는 사랑보다는 일을 선택할 것”이라고 답했다.

또 리밍은 故장궈룽(張國榮·장국영)주연 영화 ‘패왕별희’와의 비교에 부담감이 없냐는 질문에 “부담감 없다. 장궈룽은 사랑하고 존경하는 후배”라고 대답하기도 했다.

‘매란방’은 영화 ‘패왕별희’ 실존 모델 매란방의 실화를 그렸다. 첸카이거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리밍이 매란방으로, 장쯔이가 맹소동으로 출연했다.

지난해 12월 중국 개봉 당시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으며 제59회 베를린 국제 영화제 경쟁부문 초청작으로 상영됐다.

23일 내한한 리밍과 장쯔이, 첸카이거 감독은 25일 오후 7시30분 CGV 왕십리에서 진행하는 레드카펫과 핸드프린팅 행사에도 참여한다. 영화는 4월9일 국내 개봉한다.

서울신문NTN 홍정원 기자 cine@seoulntn.com

영상 / 서울신문 나우뉴스TV 김상인VJ bowwow@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