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가격 낮춘 슈퍼세단, 포르쉐 ‘파나메라 V6’ 출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제성을 높인 포르쉐 ‘파나메라 V6’가 한국에 상륙했다.

포르쉐 공식 수입사 스투트가르트 스포츠카는 27일 서울 대치동 포르쉐 센터에서 신차발표회를 열고 파나메라 V6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파나메라는 포르쉐의 엔트리급 모델로 역동적인 스포츠카의 심장과 럭셔리 세단의 차체를 결합한 4인승 ‘그란 투리스모’ 모델이다.

파나메라 V6는 기존 8기통 엔진 대신 3.6ℓ 6기통 직분사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300마력, 최대토크 400N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연비는 8.8km/ℓ로 기존보다 높은 효율성을 제공하며 최고속도는 259km/h, 제로백(0-100km/h) 성능은 6.1초이다.

스투트가르트 스포츠카 마이클 베터 사장은 “파나메라는 지난해 출시 이후 150대의 판매를 기록하며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입했다.”며 “파나메라 V6의 출시로 선택의 폭을 넓혀 본격적인 한국시장 공략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경쟁 모델에 대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와 아우디 A8, BMW 7시리즈 등 독일산 고급차와 고성능차”를 지목했다.

가격은 후륜구동 방식의 ‘파나메라’ 1억 2250만원, 상시 사륜구동 방식의 ‘파나메라 4’ 1억 3560만원으로 V8 모델보다 20%~25%가량 낮아졌다.

영상=서울신문 나우뉴스TV 김상인VJ bowwow@seoul.co.kr

서울신문 M&M 정치연 자동차전문기자 chiyeo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