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4억원짜리 최신형 ‘람보르기니’ 직접 살펴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4억원에 육박하는 최신형 ‘람보르기니’가 한국에 상륙했다.



람보르기니 서울은 29일 서울 대치동 참존 사옥에서 신차발표회를 열고 ‘가야르도’의 경량 버전인 ‘LP570-4 슈퍼레제라’(Superleggera)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차명인 ‘LP570-4’는 엔진 위치, 정렬방식과 출력, 사륜구동을 의미하며 이탈리아어 ‘슈퍼레제라’는 ‘슈퍼라이트’(Superlight)란 뜻이다.

외관은 탄소섬유 재질의 에어로파츠와 리어스포일러를 적용했으며 측면에 슈퍼레제라고 쓰인 데칼을 붙였다. 실내는 알칸타라 가죽으로 마감돼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강조했다.

이 차는 탄소섬유와 알칸타라, 티타늄 볼트, 폴리카보네이트 등 첨단 소재를 이용해 기존 대비 70kg을 경량화한 것이 특징이다. 공차중량은 1340kg으로 무게당 마력비가 동급 최고 수준인 2.35kg/cv을 실현했다.

V10 5.2ℓ 직분사엔진은 기존보다 10마력 향상된 570마력의 최고출력과 55.1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강력한 힘을 바탕으로 정지상태에서 100km/h를 3.4초, 200km/h를 10.2초만에 주파하며 최고속도는 325km/h에 달한다.

람보르기니 서울 관계자는 “이번 가야르도 LP570-4 슈퍼레제라의 출시와 함께 하반기 2억원 후반대의 가야르도 LP550-2를 출시해 국내 슈퍼카 시장을 선도하는 브랜드가 되겠다.”고 말했다.

가야르도 LP570-4 슈퍼레제라의 국내 판매가격은 3억 9500만원이다.

영상=서울신문 나우뉴스TV 김상인VJ bowwow@seoul.co.kr

서울신문 M&M 정치연 자동차전문기자 chiyeo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