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태풍 ‘곤파스’ 수도권 전역 강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7호 태풍 ‘곤파스’가 2일 오전 당초 예상보다 빠르게 이동하면서 수도권 지역에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새벽부터 초속 20m가 넘는 강한 바람으로 지하철 운행이 중단되고 길가에 간판이 떨어지는가 하면 뽑힌 가로수가 도로를 막아 출근길 시민이 교통대란에 시달렸다.

기상청은 “태풍 ‘곤파스’는 오전 6시 35분 강화도 남단지역에 상륙해 오전 8시 서울 북쪽 부분을 지나 북쪽 약 60km 부근까지 이동하고 오후에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곤파스의 현재 중심기압이 985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풍속 초속 27m, 강풍반경 180㎞의 소형급이다. 시속 45㎞의 속도로 북동진 중이다.

서울신문 나우뉴스TV 김상인VJ bowwow@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