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올해는 우리 해”...에버랜드 토끼들의 재롱 보러오세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용인의 한 테마파크.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토끼 어질리티’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여러 종류의 토끼들이 다양한 묘기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서커스를 연상시키는 토끼들의 모습에 꼬마 관람객들이 눈을 떼지 못합니다.

2011년 토끼해를 맞아 이곳에서 조성한 토끼마을은 신년맞이 운동회 컨셉으로 이 이벤트를 매일 2회 진행하고 있으며, 토끼들의 특별하고 재미있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우리 눈에 익은 산토끼, 집토끼, 몸길이가 60cm가 넘은 자이언트 토끼, 수 사자 갈기 모양의 털을 지닌 라이언헤어 등 평소에 접하기 힘든 다양한 토끼들도 한 자리에 모였습니다.

마을 한 쪽에 마련된 토끼 먹이주기 체험장에선 직접 먹이도 줄 수 있습니다. 미니 당근이나 사료를 주며 토끼를 더 가까이서 볼 수 있습니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토끼와 함께 즐거운 한 때를 보낸 어린이들의 표정에는 즐거움이 가득합니다. 만물의 성장과 번창을 기원하는 토끼해를 맞아 우리 사회도 한층 더 발전하는 한해가 되기를 기원해 봅니다.

서울신문 도준석기자 pad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