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슈퍼스타K2’ 출연한 에로배우…이번엔 연극무대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 몸만 보지 마시고 연기로 봐주세요~”

롤리타 콤플렉스를 바탕으로 쓰여진 연극 ‘개인교수’ 제작발표회가 21일 서울 대학로 우리극장에서 열렸다.

주인공은 ‘슈퍼스타K2’에 출연해 자신을 당당히 에로배우라고 밝혀 화재를 모았던 최은이 맡았다.

어린 시절부터 연기자가 꿈이었다는 최은은 “마음 고생도 많았고 험난했지만 언제나 연기를 하겠다는 마음을 갖고 있었다.”고 출연하게 된 동기를 밝혔다.

이어 그녀는 전라 노출 부담에 대해 “실비아로서는 당당하게 벗을 수 있을 것 같았다.” 며 “제 알몸만이 아닌 제 연기를 봐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나쁜 외설 연극 ‘개인교수’는 1월 28일부터 대학로에서 만날수 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TV 김상인VJ bowwow@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