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드라마 ‘최고의 사랑’에 귀신 등장해 화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26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최고의 사랑’ 8회분에서 귀신으로 보이는 여인이 등장해 화제가 되고 있다.

 

독고진 (차승원 분)이 윤필주(윤계상 분)에게 고백을 받은 구애정(공효진 분)을 데리고 초등학교에 가 자신의 진심을 전하는 장면에서 여인의 얼굴로 추정되는 모습이 잡혔다.

문제는 이 여인의 얼굴로 추정되는 모습의 위치가 사람이 서 있을 수 없는 높이에 있기 때문이다.



뒷 배경인 초등학교 건물은 1층이 뚫려있는 구조로 되어있으며 1층 기둥에서 어떤 여인이 고개를 빼꼼히 내밀었다가 숨기는 장면이 고스란히 담겨 네티즌들 사이에 ‘귀신이 아닐까’란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현재 온라인 게시판에는 이 장면의 캡처 사진이 확산되고 있으며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영상을 다시 봤는데 정말 귀신 같다.”, “얼굴을 내민 높이가 일반인으로는 불가능한 일”, “소름이 돋을 정도로 무섭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26일 방송된 ‘최고의 사랑’의 시청률은 17.9%를 기록,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사진·영상 캡처 MBC 드라마 '최고의 사랑'

서울신문 나우뉴스TV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