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소녀시대 “여러분, 지금은 한국방문의 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POP 열풍의 중심에 서 있는 9인조 걸그룹 ‘소녀시대’가 ‘2010-2012 한국방문의 해’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재)한국방문의해위원회는 19일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열고 문화체육관광부 정병국 장관의 영상 축하메시지와 함께 한국방문의해위원회 신동빈 위원장이 직접 위촉패를 전달했다.



한국방문의해위원회 신동빈 위원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소녀시대를 홍보대사로 위촉함으로써 한국방문의 해가 더 알려지고 외국인들이 한국을 더욱 사랑하게 될 것”이며 “소녀시대가 앞으로도 많은 활동을 통해 더 사랑받기 바라며, 한국방문의 해 홍보에도 많은 역할을 기대하겠다.”고 말했다.

소녀시대 리더 태연은 “‘(외국에서 활동하면서) 소녀시대가 보여지는 이미지가 굉장히 중요하구나’라는 생각을 하게 됐다.”면서 저희가 한국방문의해 홍보대사로 임명되었기 때문에 더 열심히 한국을 위해서 노력하도록 하겠다.“고 홍보대사 위촉 소감을 밝혔다.



이어 소녀시대 멤버 효연은 외국인에게 한국의 어느 곳을 추천하겠느냐는 질문에 대해 ”제주도를 추천해 드리고 싶다.“며 ”제주도는 세계7대 자연경관 후보로 올라가 있을만큼 아름다운 곳이라 생각하며 그 곳에 가면 제주 갈치와 귤을 꼭 맛보라고 추천해 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위촉식이 끝난 후 소녀시대는 한국방문의해위원회 명예위원장인 김윤옥 여사의 초청으로 청와대를 방문했으며 김윤옥 여사와 함께 홍보대사로서의 활동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서울신문 나우뉴스TV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