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천사 닮은 환영 찍힌 CCTV 인터넷 논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천사를 닮은 환영이 찍힌 영상이 해외 네티즌 사이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

 

8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월드넷데일리 등의 매체에 따르면 논란이 된 영상은 지난해 9월 1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남부 시란닥 마을 광장의 모습을 담은 CCTV 화면이다.

 

공개된 영상을 보면 늦은 밤 광장 안에 날개를 가진 듯한 인간 형태의 불빛이 갑자기 나타났다가 순식간에 사라진다. 이때 손전등을 든 서너 명의 사람이 달려와 조사를 하듯 주위를 서성인다.

 

이 영상은 해외 유명 동영상 사이트를 통해서도 공개됐다. 영상을 접한 일부 네티즌은 그 환영이 천사일 것이라고 말했으며 또 다른 이들은 다른 차원에서 방문한 인간 형태의 사람일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영상을 슬로우모션으로 올린 한 게시자는 그 환영에 대해 “진동하는 것을 볼 수 있다.”면서 “나비처럼 보이지만 외계생명체일 것”이라고 밝혔다.

 

그달 27일 뉴 커버넌트 저널 블로그에는 파라마나 압바스라는 여성이 “사촌이 시란닥에 사는데 목격자들은 밤새 이에 관해 얘기했다. 이건 진짜다. 그들은 그 불빛이 하늘에서 내려와 땅에 떨어지는 것을 보았다.”고도 주장했다.

 

하지만 이 소식을 소개한 매체들은 이 영상에서 그 환영이 나타날 때는 화면의 변화가 거의 없다면서 조작된 가짜일 것이라고 평했다. 보도를 접한 대부분의 네티즌 역시 이 영상이 불빛을 이용한 조작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 소식을 14일 보도한 미국 허핑턴포스트는 현재 이 영상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설문 조사를 하고있다. 문항으로는 천사, 악마, 외계생명체, 설명할 수 없는 것, 조작이 제시됐다.

 

사진=해당 영상 캡처

윤태희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