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새 잡아먹는 괴물 메기떼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를 잡아먹는 커다란 메기떼가 학계에 보고돼 충격을 주고 있다.

 

세계적인 과학잡지 디스커버 매거진은 5일(현지시간) 온라인판을 통해 프랑스 연구진이 프랑스 남서부에 사는 메기 무리가 비둘기를 사냥하는 법을 터득한 사실을 발견했다고 전했다. 이 연구 결과는 국제 학술지 플로스원을 통해 발표됐다.

 

보도에 따르면 이 메기는 평균 몸길이가 1~1.5m나 되는 유럽메기종으로 유럽에서 가장 큰 민물고기로 알려졌다.



이 메기 종은 지난 1983년 프랑스 타른 강 일대에 유입된 외래종으로 먹잇감을 찾는 과정에서 비둘기를 사냥하는 법을 터득한 것으로 보인다고 연구진은 전했다.

 

연구진은 지역 어부들에게 소문을 듣고 지난 2011년부터 연구를 시작했다. 이들은 이 과정에서 메기가 비둘기를 사냥하는 모습을 총 54번 촬영할 수 있었다. 특히 놀라운 것은 메기들의 사냥 성공률이 28%나 됐다는 점이다.

 

연구진은 메기의 주둥이에 난 민감한 수염이 비둘기가 움직일 때 수면을 통해 전달되는 진동을 포착해 사냥 성공률을 높이고 있다고 분석했다.

 

연구를 이끈 줄리앙 뀌쉬루세 프랑스 국립과학원(CNRS) 박사는 “비둘기를 사냥하는 메기들의 행동이 마치 바다사자를 습격하는 범고래와 흡사하다.”고 설명했다.

 

사진=플로스원 캡처

윤태희기자 th2002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