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TV

제3회 지방행정의 달인 시상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행정안전부와 서울신문이 공동 주최한 제3회 지방행정의 달인 시상식이 15일 오후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열렸다. 시상식 마지막 즈음에 지난해 달인으로 뽑혔던 우희수 서울 동대문구청 팀장이 연단으로 나와 새로 달인이 된 18명에게 달인으로 뽑힌 이후에 더욱 묵직해진 책임감을 설명하고 달인이 해야 할 구체적인 역할에 대해 당부했다. 표창장 및 인증패를 받은 달인들은 축하하기 위해 행사장을 찾은 동료, 가족들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으며 기쁨을 나누면서도 우 팀장의 말에 귀를 쫑긋 세웠다.

올해 18명의 달인들 역시 1회, 2회 때 뽑힌 달인들과 함께 ‘달인 행정자문단’이 돼 다른 시·군·구 등에 자신의 업무 노하우와 경험 등을 전파 보급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각종 컨설팅, 교육 등 구체적인 지원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또 제4회 지방행정의 달인 심사 과정에서 패널로 참여해 의견을 제시하는 역할도 맡을 예정이다. 이와 함께 올해 상반기 해외연수 기회도 가질 뿐 아니라 지자체별로 근무평정 가산점, 승진 등 혜택도 뒤따를 전망이다.

이철휘 서울신문사 사장은 축사에서 “달인으로 선발된 것에 머물지 않고 전문성과 노하우를 전파하기 위해 전국 지자체를 순회하며 여러분의 성과를 잘 공유할 것으로 믿는다”면서 “서울신문 역시 긍정과 열정을 담고 있는 ‘달인 바이러스’가 100만 공직사회에 퍼져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이 사장과 맹형규 행정안전부 장관, 김진우 농협 부행장, 심사위원장을 맡은 이원종 전 충북지사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글 박록삼 기자 youngtan@seoul.co.kr

영상 장고봉PD goboy@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신문 www.seoul.co.kr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l 대표전화 : (02) 2000-9000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